- 농촌진흥청, 도시 농업인 위한 친환경 방제법 소개 - > 텃밭상식과 텃밭정보 | 알콩달콩 커뮤니티

- 농촌진흥청, 도시 농업인 위한 친환경 방제법 소개 - > 텃밭상식과 텃밭정보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텃밭상식과 텃밭정보

- 농촌진흥청, 도시 농업인 위한 친환경 방제법 소개 -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6회 작성일 18-09-29 10:26

본문

916e802f598134db27ec8c7e13927226_1538306868_0726.jpg 







- 농촌진흥청, 도시 농업인 위한 친환경 방제법 소개 -

농촌진흥청(청장 라승용)은 최근 텃밭, 주말농장, 교육용 밭 등 도심 속 경작지가 늘어남에 따라 초보 도시 농업인이 안전하고 손쉽게 텃밭 해충을 방제할 수 있도록 친환경 방제법을 소개했다.

텃밭 농작물은 주로 직접 소비용으로 재배되기 때문에 약제를 사용하지 않는 경우가 많은데, 해충으로 인해 먹을 수 있는 양이 줄어들고 이웃 텃밭에도 피해를 주는 등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.

특히 텃밭에 주로 재배하는 작물인 고추, 상추, 부추, 가지, 방울토마토 등에는 진딧물, 총채벌레, 잎벌레, 노린재, 달팽이 등 다양한 해충이 발생해 농작물에 피해를 준다.

이번에 소개한 해충 방제법은 천연재료를 이용하는 것으로 주의사항만 잘 지킨다면 초보 농업인이라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다.

천연 방제제는 해충에 직접 영향을 줘 죽게 만드는 것으로 맥주, 막걸리와 같은 주류, 우유 및 계란, 식초 등 남은 먹거리를 활용해 만들 수 있다. 돼지감자, 마늘, 고추 등을 우려내거나 끓여 식물추출물을 만들어 활용해도 좋다.

천연 기피제는 계피, 자리공, 은행    과 같은 식물의 천연독성을 이용해 해충이 접근하지 않게 하는 방법이다.

천연 방제제와 기피제를 만들 땐 깨끗한 물을 이용하고, 여러 재료를 함부로 섞어 사용하지 않는다. 대기 중 습도가 높은 새벽녘이나 해질녘에 뿌려야 효과가 지속된다. 처음에는 부분적으로 뿌려본 후 1~2일 후 경과를 보고 본격적으로 사용하길 권장한다.

농촌진흥청 작물보호과 박부용 농업연구사는 “텃밭에는 본인과 가족이 먹을 농작물을 재배하는 만큼 수시로 관리하는 애정이 필요하다.”라며, “친환경적으로 방제할 수 있는 방법이 있지만 해충이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하고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다.”라고 말했다.

[문의] 농촌진흥청 작물보호과 063-238-3311



추천0 비추천0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  • 게시물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10
어제
11
최대
149
전체
2,090

그누보드5
Copyright © 소유하신 도메인. All rights reserved.